달력

102018  이전 다음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메탈리카 또 하나의 매력은 곡의 가사다.

종교적 또는 철학적인 냄새가 강하게 풍기는 가사가

메탈리카를 다른 그룹과 차별화하게 한다. (큭~ Fade to black은 정말 끝장이지..)

이 곡 Creeping Death는 메탈리카 곡 중 가장 열나게 흔들어 제낄 수 있는

곡으로 사실 나도 리듬만 의식했지 가사는 염두해 두지 않았으나,

펀 글보고 가사보니 오호~란 생각이 또 드는군. 출처가 성경이라니..

긴 글이지만 펀 글을 그대로 싣겠습니다.

펀 글의 출처는 Daum에 있는 악숭카페의 Kyle Park님입니다. (추가했습니다)

==================================================================

 

Creeping Death...

서서히 다가오는 죽음 이라는뜻입니다.

 

가사를 대충 보자면

기독교 성경의 유월절 이야기인데

 

이집트의 왕자를 본 분들이라면 기억날겁니다.

 

대충 간략하자면

 

모세라는 사람이 히브리인들을 이집트의 왕 파라오의 손에서 벗어나기위해

하나님께 기도했는데

하나님께서 이집트에 10가지 재앙을 내리시겟다고 하셧습니다.

 

그 재앙들은

물이 피로 변하고

곤충들이 곡식을 갉아먹고

점염병이 돌고

불우박이 떨어지고

3일간 암흑이 내리고

개구리가 사방을 둘러싸는

이집트에 저주가 이루어지다가

마지막 재앙이 내렸는데

그 마지막 10번째 재앙이 바로

 

"죽음의 사자"였습니다.

 

죽음의 사자는 하늘에서 하나님이 보낸 사자인데

새끼양의 피를 문앞에 바르면 그 죽음의 사자가 그 집은 지나쳐 간다고합니다.

(이집트 왕자에서 보면 하얀 영혼같은게 떠다니죠? 그게 죽음의 사자입니다.)

죽음의 사자는 모든 이집트 백성의 장남들을 죽였습니다.

파라오의 아들 마저도 죽었죠.

 

이 곡은 10번째 즉 마지막 재앙인

죽음의 사자가 파라오의 아들을 죽이러 간다는 내용입니다.

(파라오의 아들에게 서서히 죽음이 다가간다는 예기겟죠.)

 

역시 헷필드 아저씨 센스 지존이십니다.-_-b

어떻게 이런 성경이야기까지 헤비메탈 가사로 바꿔 쓸 생각을 하셧을지....

-------------------------------------------------------------------

이 라이브에 대해서 설명하자면

80년도 말에 모스크바에서 평화를 기념하는 콘서트가 열렸는데

이날에는 몇몇 대단한 밴드들이 나오는 날이였답니다.

그중 메탈리카가 한편이였는데

 

관중이 33만명....

 

마을하나를 매꿀수있을 수의 사람이 메탈리카 콘서트를 관람했답니다.

아마 이 콘서트가 메탈리카 콘서트중 가장 큰 규모였던걸로 기억합니다.

---------------------------------------------------------

설명쓰기 참힘드네;;;

마지막으로 자필 가사입니다.

 

[Lyric]

Creeping Death (Hetfield,Ulrich,Burton,Hammett)

Slaves

노예들
Hebrews born to serve, to the pharaoh

히브리 인들은 파라오를 섬기기 위해서 태어났어
Heed

주의
To his every word, live in fear

파라오의 명령은 사람들을 공포에 몰아넣었지
Faith

믿음
Of the unknown one, the deliverer

알려지지 않은 사자(詞者)
Wait

기다려라
Something must be done, four hundred years

400년 후에 이루어질 것이다

So let it be written

그러니 이것을 기록하라
So let it be done

그리고 행하여라
I'm sent here by the chosen one

나는 선택받아 이곳에 왔느니라
So let it be written

그러니 이것을 기록하라

So let it be done

그리고 행하여라
To kill the first born pharaoh son

파라오의 장남에게 죽음을...
I'm creeping death

나는 서서히 다가오는 죽음이다.....

Now

지금
Let my people go, land of goshen

내 백성들을 고센으로 보내라
Go

가거라
I will be with thee, bush of fire

내가 불기둥이 되어 너희와 함께 하리라
Blood


Running red and strong, down the nil

붉고 짖은 피가 나일강을 적시리라
Plague

점염병
Darkness three days long, hail to fire

암흑이 3일간 지속되고, 불우박이 내릴것이다.

So let it be written

그러니 이것을 기록하라
So let it be done

그리고 행하여라
I'm sent here by the chosen one

나는 선택받아 이곳에 왔느니라
So let it be written

그러니 이것을 기록하라

So let it be done

그리고 행하여라
To kill the first born pharaoh son

파라오의 장남에게 죽음을...
I'm creeping death

나는 서서히 다가오는 죽음이다.....

Die by my hand

죽어라 나의 손에
I creep across the land

대지를 가로지르며 다가간다
Killing first born man

장남을 죽이러
Die by my hand

죽어라 나의 손에
I creep across the land

대지를 가로지르며 다가간다
Killing first born man

장남을 죽이러

I

나는
Rule the midnight air the destroyer

새벽의 공기를 지배하는 파괴자다
Born

탄생
I shall soon be there, deadly mass

내가 곳 그곳으로 가리라, 학살
I

내가
Creep the steps and flood final darkness

계단을 넘어 바닥에 닿을때 마지막 암흑이 끝나리라.
Blood


Lambs blood painted door, I shall pass

문에 새끼 양의 피가 칠해져 있는 집은 해치지 않으리...

So let it be written

그러니 이것을 기록하라
So let it be done

그리고 행하여라
I'm sent here by the chosen one

나는 선택받아 이곳에 왔느니라
So let it be written

그러니 이것을 기록하라

So let it be done

그리고 행하여라
To kill the first born pharaoh son

파라오의 장남에게 죽음을...
I'm creeping death

나는 서서히 다가오는 죽음이다.....

 

Korean Lyric By. Kyle Park

'이것저것 >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펌] Mind Revolution - Skyfire  (0) 2005.08.22
[펌] Tommy Emmanuel - Classical Gas  (0) 2005.08.22
[펌] Metallica - Creeping death (Moscow Live)  (0) 2005.08.22
[펌] Tommy Emmanuel - Classical Gas  (0) 2005.08.22
[펌] Tommy Emmanuel  (0) 2005.08.22
[펌] Feel so good  (0) 2005.06.09
Posted by Tornado tornado